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늦은 밤 도착한 망양휴게소. 

낮에 도착하면 절경을 볼 수 있는 곳이다.

하지만, 밤에 도착하면..-_-; 무서운....

화장실도 한 층 아래에 있다. 

여기 2층에 엔제리너스 커피가 있는데, 그 앞에 전망대가 있다. 

고소공포증 있는 사람은 주저할 정도의 높이...

그런데, 여기서 보는 야경이 정말 멋지다. 

이 날은 달이 떠서 더 멋졌다. 

어둠에 눈이 익으면 살짝 보이는 바다...

달 빛이 약하게 반사되는데....그게 처음에는 안느껴지다가...

저 거대한 어둠이 바다라는 것을 알게 되면....살짝 무서워진다....

휴게소 안에 들어가니.....누군지 알 수 없는 할아버지의 사진이 구석에 아주 크게 있고.. (주인장 이실까? 아니면 이 근방에서 유명한 위인이실지도) 

불이 군데군데 꺼져 있어서....침침할 정도..

절전 하나는 확실하게 하는 곳 같다.

시간이 지나서 주문할 수 있는 음식은 몇 종류 되지 않았다.

휴게소에서 가장 맛있는 음식은.....

라면이지만...

혹시나 하고 주문해봄 떡만두국은.... 

실패는 아니었는데..그래도 라면 먹을 것이라는 생각이....

고속도로를 지날 때 휴게소 맛집...으로..알려진 곳에 가야한다고 주장하는 일행이 가끔 있는데.. 

그 때마다 이야기해준다.  

라면이 젤 맛있어. ! -_-; 

내겐 그랬고.... 이번에도 그랬다. 


밤에 저 아래 내려가는 사람 있을까? 

달이 떴다 

검은 바다..

멋지기도 하고 

무섭기도 하고

라면 맛집.... 

떡만두국은 보통

오늘도 기분이 좋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북 울진군 매화면 덕신리 119-5
도움말 Daum 지도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