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BP's : 광릉을 방문하고 식사를 하러 간 광릉한옥집. 

원래는 막국수와 냉면을 먹으러 갔는데... 

음식이 너무 마음에 들어 동절기에만 판매한다는 육개장도 추가 주문... 

그런데...이 육개장이 아주 마음에 들었다.


쿨하신....이모님이 '우리 육개장도 맛있어요' 하셨는데. 

주문 안했으면 아쉬웠을 뻔한... 


불고기도 먹고, 아주 배부른 상태에서 마지막으로 육개장을 주문했는데... 

그래도 맛있었다. 

그리고, 육개장을 주문하면 나오는 알타리무 김치도 아주 잘 어울린다. 


양평이나 남양주 쪽에 유명하지만 실제로 가보면 사람들만 많고, 실제로 두 번 가지는 않을 식당들이 많다. 

하지만, 광릉한옥집은 그런 상식을 깨준... 


불고기와 냉면이 유명한데.. 나에게는 육개장 맛집으로... 


상호 : 광릉한옥집 

주소 : 경기 남양주시 진접읍 부평리 602-1

전화 : 031-574-6630

추천 : ★★★★☆

재방 : 조만간 

주차 : 가게 앞 또는 건너편에 주차할 공간이 있다.

위치 : https://www.google.co.kr/maps/place/%EA%B2%BD%EA%B8%B0%EB%8F%84+%EB%82%A8%EC%96%91%EC%A3%BC%EC%8B%9C+%EC%A7%84%EC%A0%91%EC%9D%8D+%EB%B6%80%ED%8F%89%EB%A6%AC+602-1/@37.7430285,127.1970965,17z/data=!3m1!4b1!4m5!3m4!1s0x357cceb073b80e7d:0xc97a93e88bf18ef6!8m2!3d37.7430285!4d127.1992852




광릉한옥집. 숯불고기 + 평양냉면 투톱 시스템



가격은 이렇다. 남양주 가격으로는 조금 높은 편.



자세한 설명. 가게 곳곳에 이런 설명들이 있다. 



올해 인상한 가격 이었음. 



이 문구 아래에 대기 명단을 적어주시는 주인장으로 보이는 할머니가 앉아계신다. 



무엇보다 마음에 들었던 점..


여기 정말 깔끔하다. 



식기를 비롯해 비품이 모두 깔끔하게 정리되어 있고, 바닥, 의자 등도 깔끔.. 



새로운 손님 받느라. 정신 없는 그런 지방의 이름만 유명한 식당들과 다른... 




불고기... 메밀전병에 싸먹는다. 



술은 2인당 1병만 판매



면수... 면을 메밀로 만드니..메밀로 만든 면수가..


이 면수만 1.5리터 사가고 싶었다. 



소고기 불고기 



돼지고기 불고기



메밀전병에 고기와 같이 싸먹을 수 있도록... 장아찌 종류가 나오는데. 적당히 짭쪼름해서 고기랑 잘 어울렸다. 



이건 무 채...



이렇게 여러 가지를 넣어서 



한국식 타코 



이 집 점점 마음에 든다. 



메밀막국수



물냉면. 


-_-; b 사실 냉면에 큰 기대를 하지 않았는데... 


양도 엄청 많고, 이 정도 가격을 받아도 충분할 정도...


곱배기로 주문하려고 했더니..이모님께서...우리 가게 양 많다고 곱배기 주문 안해도 된다고 하신...


이런 조언.... 단골로 만드는 주문 같은 것이다.  


하나라도 어떻게든 더 팔려고, 김치 끼워 팔려고 하는 서울의 비싼 냉면집과 비교가 되는   



배가 부른데..... 


이 정도 음식이면 육개장을 먹어봐야 겠다는 생각이.... 



두둥..... 



-_-;  b 



배가 부른데도..... 계속 들어간다. -_-; 


최근 갔던 문배동 육칼의 육개장이 한 입에 확 와닿는 고음 같은 맛이라면...


여기는 묵직한 저음 같은 맛... 



메밀전병 누룽지도 서비스로..


오늘도 기분이 좋다 :)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경기 남양주시 진접읍 부평리 602-1
도움말 Daum 지도
YOUR COMMENT IS THE CRITICAL SUCCESS FACTOR FOR THE QUALITY OF BLOG POST
  1. 자유로 2017.11.14 05:16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봉선사에서 멀지 않은 곳에 이런 곳이 있었군요.
    일년에 두 번, 호국로를 거쳐 포천엘 가는데 늘 식사 할 곳 정하는게 고민이었거든요.
    서핑 통해 추천되는 곳들 정작 가보면 실망하곤 했는데, 덕분에 ‘검증’된 곳을 알게 되었네요....^^